젊은모색 2019: 액체 유리 바다

2019.06.20 ▶ 2019.09.15

국립현대미술관

경기 과천시 광명로 313 (막계동, 국립현대미술관) 과천 2전시실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김지영

    이 짙은 어둠을 보라 2019, 유토, 초,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송민정

    토커 2019, 비디오 설치, 단채널 영상(FULL HD), 컬러, 사운드, 가변크기, 26분

  • 작품 썸네일

    안성석

    나는 울면서 태어났지만, 많은 사람들은 기뻐했다 2019, 비디오 설치, 단채널 영상, 컬러, 사운드(스테레오), 나무, 물, 점토, 열선, 조명, 12분

  • 작품 썸네일

    윤두현

    모하비 낮밤(부분) 2019, 종이에 프린트, 포맥스, 8채널 영상, 컬러, 무음,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이은새

    픽처 1(드로잉) 2019, 종이에 수채, 27.9×35.6cm

  • 작품 썸네일

    장서영

    미래를 만지듯 2019, 단채널 영상, 컬러, 사운드, 5분 16초

  • 작품 썸네일

    정희민

    그의 촉촉한 입안에서 당신이 서 있는 들판을 바라보았다(스케치) 2019, 캔버스에 아크릴릭, 유화, 375×678cm

  • 작품 썸네일

    최하늘

    초국가를 위한 내일의 원근법 모듈_남성성(인간) 재고(부분) 2019, MDF, 마네킹, 철제좌대, 스텐봉, 각종 오브제, 실리콘, 스카치 등, 230×120×120cm

  • 작품 썸네일

    황수연

    기울어진 표정 1(도면) 2019, 종이에 프린트, 29.7×42cm

  • 작품 썸네일

    젊은모색

    전시전경

  • 작품 썸네일

    젊은모색

    전시전경

  • 작품 썸네일

    젊은모색

    전시전경

  • Press Release

    국립현대미술관(MMCA, 관장 윤범모)은 ⟪젊은모색 2019: 액체 유리 바다⟫전을 6월 20일부터 9월 15일까지 국립현대미술관 과천에서 개최한다.

    국립현대미술관 개관 50주년을 맞이하여 《젊은모색》이 5년 만에 부활한다.《젊은모색》전은 1981년《청년작가》전으로 출발한 국내에서 가장 오래되고 권위 있는 신진 작가 발굴 프로그램으로, 한국 동시대미술의 가능성 있는 작가들을 소개하고, 국내 미술 현장을 가늠하는 지표를 제시해왔다. 1989년 이불, 최정화, 1990년 서도호, 2000년 문경원 등이 이 프로그램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이번 《젊은모색 2019: 액체 유리 바다》전은 《젊은모색》의 19회차 전시이다. 김지영, 송민정, 안성석, 윤두현, 이은새, 장서영, 정희민, 최하늘, 황수연 등 9인을 소개한다. 국립현대미술관 학예사들의 연구, 추천 및 회의와 외부 전문가들의 자문을 통해 주목할 만한 작가들로 선정된 작가들이다.

    전시의 부제인 ‘액체 유리 바다’는 참여 작가 9명에게서 발견된 공통의 키워드이다. 이는 각 단어 사이의 틈새 같이 완결된 문장으로 매듭지을 수 없는 동시대 한국 젊은 작가들의 자유롭고 유동적인 태도를 상징한다. 또한 단단하면서 섬세한 액정유리 같이 현실 안팎의 장면들을 더욱 투명하고 선명하게 반영하는 젊은 작가들의 성향과, 끊임없이 율동하는 너른 바다처럼 미래에도 멈추지 않는 흐름으로 존재할 그들의 가능성을 의미한다.

    9명의 작가들은 미디어의 이미지, 스마트폰 앱, 유튜브 등에서 발견한 특성과 정서를 통해 시대적인 고민과 정면 대결하기도 하고, 인터넷의 파도에 몸을 맡겨 함께 떠다니기도 한다. 이번 전시에는 신작 52점을 포함해 총 53점이 공개된다.

    김지영은 사회 시스템으로 인해 발생한 재난과 희생된 개인에 관심을 가지고 같은 일이 반복되어서는 안된다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송민정은 SNS 등 대중문화가 소비되는 방식을 작업에 끌어들여 ‘현재’라는 시점을 강조한다. 안성석은 사람들이 관성적으로 받아들이고 있던 세상에 사진, 영상, 설치 등 다양한 매체로 질문을 던진다. 윤두현은 가상과 상상, 실재의 경계를 경쾌한 태도로 넘나들며 컴퓨터 바탕화면 이미지를 사용하여 거대한 풍경을 만들어낸다. 이은새는 자신과 주변에서 목격한 부조리, 금기시된 장면들을 재해석하여 그림 위에 생생히 펼쳐놓는다. 장서영은 몸의 안팎에서 일어나는 감각을 스크린 너머로 더욱 선명하게 제시한다. 정희민은 이미지 사이의 부딪힘과 그로부터 발생하는 촉각적인 감각을 탐구한다. 최하늘은 조각이라는 장르를 중심에 두고 다양한 관심사를 3차원의 입체 작업으로 보여준다. 황수연은 주변에서 발견한 재료를 탐구하며 그 형태가 변화하는 과정에서 자신만의 조형언어를 발견한다.

    전시장은 작가들의 개별 공간을 확보하는 동시에 서로 유기적으로 연결된다. 또한 작품 외 실물자료와 인터뷰 및 신작 제작 과정을 담은 생생한 영상 등을 통해 동시대 젊은 작가들의 치열하고 솔직한 고민의 목소리를 담았다.

    윤범모 국립현대미술관장은 “한국 현대미술의 기라성 같은 작가를 많이 배출한《젊은모색》전이 이번 전시에서도 그 명성을 이어가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국립현대미술관은 신진-중견-원로-작고 작가를 균형 있게 다루고 지원하는 작업을 계속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정보는 국립현대미술관 홈페이지(mmca.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시제목젊은모색 2019: 액체 유리 바다

    전시기간2019.06.20(목) - 2019.09.15(일)

    참여작가 김지영, 송민정, 안성석, 윤두현, 이은새, 장서영, 정희민, 최하늘, 황수연, 젊은모색

    관람시간3월~10월
    화, 수, 목, 금, 일요일 10:00am - 06:00pm
    토요일 10:00am - 09:00pm (06:00pm ~ 09:00pm 기획전시 무료관람)
    * 관람종료 1시간 전까지 입장가능

    휴관일매주 월요일

    장르회화, 조각, 영상, 설치 등 53점

    관람료2,000원

    장소국립현대미술관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경기 과천시 광명로 313 (막계동, 국립현대미술관) 과천 2전시실)

    주최국립현대미술관

    연락처02-2188-6000

  • Artists in This Show

국립현대미술관(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김순기: 게으른 구름

    국립현대미술관

    2019.08.31 ~ 2020.01.27

  • 작품 썸네일

    국립현대미술관 소장품특별전 균열II: 세상을 향한 눈, 영원을 향한 시선

    국립현대미술관

    2018.09.18 ~ 2019.09.22

  • 작품 썸네일

    근대미술가의 재발견1: 절필시대

    국립현대미술관

    2019.05.30 ~ 2019.09.15

  • 작품 썸네일

    탄생 100주년 기념 - 곽인식

    국립현대미술관

    2019.06.13 ~ 2019.09.15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버터 맛 나비 (The buttery butterfly)

    KSD갤러리

    2019.08.13 ~ 2019.09.19

  • 작품 썸네일

    LANDSCAPE IN JEJU 2019

    갤러리 고도

    2019.08.28 ~ 2019.09.20

  • 작품 썸네일

    구나영 개인전 [ Sedimented Times, Distilled Emotions ]

    갤러리 가비

    2019.08.24 ~ 2019.09.21

  • 작품 썸네일

    국립현대미술관 소장품특별전 균열II: 세상을 향한 눈, 영원을 향한 시선

    국립현대미술관

    2018.09.18 ~ 2019.09.22

  • 작품 썸네일

    사루비아 기획전 <제3의 과제전 2019>

    프로젝트 스페이스 사루비아다방

    2019.08.21 ~ 2019.09.22

  • 작품 썸네일

    불안한 사물들 The Unstable Objects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2019.06.26 ~ 2019.09.22

  • 작품 썸네일

    Baldwin 위의 정물 – 박미정 개인전

    공간291

    2019.09.03 ~ 2019.09.22

  • 작품 썸네일

    아름다운 터에서(The Land)

    가나아트센터

    2019.08.23 ~ 2019.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