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안한 사물들 The Unstable Objects

2019.06.26 ▶ 2019.09.22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서울 관악구 남부순환로 2076 (남현동, 서울시립미술관)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최고은

    화이트 홈 야드 2019, 냉장고, 스탠딩 에어컨, 에폭시, 철,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최고은

    화이트 홈 야드 2019, 냉장고, 스탠딩 에어컨, 에폭시, 철,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김경태

    Texture Mapping, FROSTA-T, BILLY-C, LACK-N 2019, 디지털 C-프린트, 각 178ⅹ178cm

  • 작품 썸네일

    김경태

    Texture Mapping, FROSTA-T, BILLY-C, LACK-N 2019, 디지털 C-프린트, 각 178ⅹ178cm

  • 작품 썸네일

    권아람

    유령 월 2019, 티브이, 아크릴 거울, 채색된 철 구조물, 소리,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권아람

    투명한 사물들 2019, 티브이, 아크릴 거울, 거울, 채색된 철 구조물, 소리,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허우중

    좌) 얇은 성, 2019, 캔버스에 유화, 연필, 227ⅹ182cm 우) 그림자 그리기, 2019, 나무 패널에 종이, 퍼티, 제소, 아크릴, 3점 각 60ⅹ60cm

  • 작품 썸네일

    허우중

    등잔 밑 2019, 종이, 우드락, 퍼티, 페인트,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이희준

    비에이 연작 2019, 캔버스에 아크릴과 유화,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이희준

    비에이 연작 2019, 캔버스에 아크릴과 유화, 가변크기

  • 작품 썸네일

    허우중

    각자의 길을 가다 2019, 캔버스에 유화, 연필, 각 53ⅹ41cm, 36점

  • 작품 썸네일

    최고은

    좌) 수지 A, 2019, 폴리프로필렌, 인조대리석, 52.8x36.3x9.5cm 우) 수지 D, 2019, 폴리프로필렌, 인조대리석, 32.4ⅹ54.2ⅹ16.3cm

  • Press Release

    서울시립미술관(관장 백지숙)은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에서 6월 26일(수)부터 9월22일(일)까지 전시 《불안한 사물들》을 개최한다. 《불안한 사물들》은 밀레니얼 세대인 권아람(1987), 김경태(1983), 이희준(1988), 최고은(1985), 허우중(1987) 등 다섯 명의 작가들이 일상 사물을 소재로 제작한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는 전시이다.

    세계화와 후기자본주의라는 담론 안에서 사물의 생산과 소비가 증대하고, 디지털 기술의 발달로 이미지화 된 사물들이 끝없이 쏟아지고 있다. 이러한 사물의 세계에서 이들이 사물을 선택하고 다루는 방식은 정치, 사회, 경제, 문화적 의미들과 불가분하게 결부되어 있다.

    지금 세계는 교통과 정보통신의 발달로 금융, 무역, 과학기술, 문화 등 전 영역에서 단일한 체계로 나아가고 있다. 보다 정확하게 말하자면 세계적으로 통합된 자본주의 시대로, 무엇보다 경제적 힘에 의해 전 세계가 유동하고, 끊임없이 혁신과 변화를 요구하는 시대적 흐름에서 우리는 다만 현재를 살기에 급급하다. 여기에 끝도 없이 쏟아지는 디지털 정보로 인해 ‘현실’과 ‘가상’이 뒤얽히고, 이는 우리 삶을 더욱 혼란스럽게 하고 있다. 미래를 예견하고 대처하기는커녕 당면한 문제를 해결할 방편도 채 갖지 못한 불확실한 시대이다.

    본 전시는 특별할 것 없는 사물들이 어떤 방식으로 세계화, 정보화로 통칭되는 이 시대를 담고 있는지 살펴보면서 동시대 삶과 미술을 이해하고자 한다.

    ▲최고은(1985)은 폐가전을 해체하고 재구성한 설치작품과 각종 모니터 형태에서 착안한 조각 작품을 통해 전 지구화된, 후기자본주의 사회에서 최첨단 기술과 최신 유행을 탑재하고 사람들의 결핍과 욕망을 끊임없이 자극하는 사물들의 속성을 드러낸다. ▲권아람(1987)은 모니터, 태블릿, 스마트폰 등의 스크린 재료가 되는 유리를 중심으로 한 설치작품에서 실제 삶에 막강한 영향력을 미치고 있는 디지털 미디어 세계의 허상을 비판적으로 재현한다. ▲김경태(1983)는 대리석 시트지로 감싼 이케아(IKEA) 가구를 촬영하고 납작하게 편집한 이미지들로 디지털 시대에 이미지를 생산, 소비, 유통하는 방식과 실제와 허상, 진짜와 가짜를 구분하기 어려운 SNS상의 삶을 제시한다. ▲이희준(1988) 역시 디지털 시대에 이미지를 생산하고 보여주는 방식을 차용, 풍경 사진을 편집하고 재구성한 추상화를 통해 현실과 가상의 세계를 오가며 바쁘게 사는 현대인의 표피적 삶을 구현한다. ▲허우중(1987)은 각종 사물의 형태를 추상화하여 빠르게 변화하는 테크놀로지와 쉴 새 없이 쏟아지는 정보들로부터 파생되는 수많은 사회적 쟁점을 포함해 우리 삶의 다양한 문제점들에서 기인하는 불안을 그려낸다.

    서울시립미술관이 젊은 작가들을 지원, 총 21점이 모두 신작으로 이루어진 본 전시는 일상적인 사물을 낯설게 만듦으로서 세계화라는 거대한 그물망과 디지털 네트워크라는 상호의존성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사회적 문제들을 자각하고 이를 제시, 삶의 변화에 대한 자각을 일깨우고자 한다.



    참여 작가 소개
    권아람(1987)

    영국 런던대학교(UCL) 슬레이드 미술대학(The Slade School of Fine Art)에서 파인아트-미디어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주요 개인전으로 《불화하는 말들(Words in dissonance)》(세움아트스페이스, 2015), 《납작한 세계(Flat Matters)》(원앤제이플러스원, 2018)를 개최했고, 국내외 다수의 단체전에 참여했다. SeMA 신진미술인 전시지원프로그램 선정작가(2018), 경기창작센터 창작레지던시(2018), 국립현대미술관 고양 레지던시 입주작가(2015)로 선정됐고, 서울문화재단,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아르코미술관 등 다양한 기관에서 지원 받았으며, 퍼블릭아트 뉴히어로(2018)로 선정됐다. 서울시립미술관에 작품이 소장되어 있다.

    김경태(1983)
    중앙대학교 산업디자인학과에서 시각디자인을 전공했고, 스위스 로잔예술대학교(ECAL)에서 아트디렉션으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개인전으로 《표면으로 낙하하기》(휘슬, 2019)를 개최했고, 베니스건축비엔날레 2018 《스테이트 아방가르드의 유령》, 《종이와 콘크리트》(국립현대미술관, 2017) 등 국내외 다수의 단체전에 참여했으며, 『Float 9 – 일련의구성』 (헤적프레스, 2018), 『Angles』 (프레스룸, 2016), 『Cathédrale de Lausanne 1505–2022』 (미디어버스, 2014), 『온더록스』 (유어마인드, 2013) 등을 출판했다.

    이희준(1988)
    홍익대학교 미술대학에서 회화와 조각을 전공했고, 영국 글라스고 예술대학(GSA)에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Emerald Skin》(이목화랑, 2017)을 비롯하여 총 3회의 개인전을 개최했고, 《팬텀시티》(세화미술관, 2019), 《기하학 단순함 너머》(뮤지엄 산, 2019) 등 국내외 다수의 단체전에 참여했다. 키프로스 Neoterismoi Toumazou 레지던시 프로그램(2013)에 참여했고, 서울문화재단 등에서 작품연구 및 전시 지원을 받았으며, 퍼블릭아트 뉴히어로(2019)로 선정됐다.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은행에 작품이 소장되어 있다.

    최고은(1985)
    서울대학교 및 동대학원 조소과를 졸업했다. 개인전으로 《Disillusionment of 11am》(토마스파크 갤러리 뉴욕, 2019), 《오렌지 포디움》(시청각, 2018), 《토르소》(김종영 미술관, 2015)을 개최했다. 《We don’t really die》(원앤제이 갤러리, 2019), 《미니멀 변주》(서울대학교미술관, 2018), 《포인트 카운터 포인트》(아트선재센터, 2018), 《2017 서울 포커스 26.5》(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2017) 등에 참여했다.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2019), 금천예술공장 레지던스 프로그램(2017)에 선정됐다.

    허우중(1987)
    파리국립고등미술학교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선, 곡선, 그리고 다채로운 움직임들》(갤러리바톤, 2019)을 비롯하여 총 7회의 개인전을 개최했고, 국내외 다수의 단체전에 참여했다. SeMA 신진미술인 전시지원프로그램 선정작가(2018), 챕터투(2019),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2018), 경기창작센터 창작레지던시(2017) 입주작가로 선정됐고, 주 프랑스 한국문화원에서 전시를 지원받았다. 정헌메세나 청년작가상(2014)을 수상했고, 경기도 미술관, 정헌 재단에 작품이 소장되어 있다.

    전시제목불안한 사물들 The Unstable Objects

    전시기간2019.06.26(수) - 2019.09.22(일)

    참여작가 권아람, 김경태, 이희준, 최고은, 허우중

    관람시간화~금요일 10:00am - 08:00pm
    토~일, 공휴일 10:00am - 06:00pm

    휴관일매주 월요일 휴관

    장르회화, 조각, 사진, 설치

    관람료무료

    장소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SeMA, Nam-Seoul Museum of Art (서울 관악구 남부순환로 2076 (남현동, 서울시립미술관) )

    주최서울시립미술관

    주관서울시립미술관

    연락처02-598-6247

  • Artists in This Show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SeMA, Nam-Seoul Museum of Art)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불안한 사물들 The Unstable Objects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2019.06.26 ~ 2019.09.22

  • 작품 썸네일

    <3.1운동 100주년 기념전시> 모두를 위한 세계 Zero Gravity World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2019.03.01 ~ 2019.05.26

  • 작품 썸네일

    날씨의 맛(Tastes of Weather)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2018.06.12 ~ 2018.08.15

  • 작품 썸네일

    예술가 (없는) 초상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2018.03.20 ~ 2018.05.20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의(衣), 식(食), 주(住)와 주(呪) / Food, clothing, shelter and charm;The Reenchantment of Life Neces

    예술공간 봄

    2019.10.11 ~ 2019.10.23

  • 작품 썸네일

    Painting

    스페이스 캔

    2019.10.10 ~ 2019.10.25

  • 작품 썸네일

    숲에 관한 어떤 실험

    갤러리 이마주

    2019.10.05 ~ 2019.10.26

  • 작품 썸네일

    마이크로 코스모스전

    벗이미술관

    2019.06.15 ~ 2019.10.27

  • 작품 썸네일

    줍 / 픽

    청주시립미술관

    2019.08.09 ~ 2019.10.27

  • 작품 썸네일

    2019년 아르코미술관 주제기획전 《미디어펑크 : 믿음 소망 사랑》

    아르코미술관

    2019.09.10 ~ 2019.10.27

  • 작품 썸네일

    내가 숲에 갔을 때 Forest of Time

    롯데갤러리 일산점

    2019.09.27 ~ 2019.10.27

  • 작품 썸네일

    하인두 작고 30주기 기념: 류민자 개인전

    가나아트센터

    2019.10.04 ~ 2019.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