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진 개인전: 솟아나는 모양

2020.07.01 ▶ 2020.07.07

갤러리 도스

서울 종로구 삼청로7길 37 (팔판동, 갤러리 도스)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김수진

    계절과 시간의 사이 화선지에 물감_135x69cm_2019

  • 작품 썸네일

    김수진

    고귀하고 숭고한 64.5x20cm_순지와 장지에 홉합재료_2020

  • 작품 썸네일

    김수진

    나를 생각해 주오 53.5x30cm_순지와 장지에 혼합재료_2020

  • Press Release

    틈틈이 모은 잠깐들

    익숙한 풍경에서 편안함이 느껴진다. 매일같이 시야를 스치고 지나가지만 특별할 것도 대단한 것도 없다. 원래 그러했던 듯 당연히 있어온 광경을 구성하고 있는 크고 작은 사물들은 느끼지 못하고 지나쳐온 시간의 틈에서 예측하기 쉬운 모습으로 자리를 지키고 있고 내일도 그러할 것이다. 작가가 바라본 식물들로 채워진 공간은 단단하게 각지고 반복되는 도시의 여백마다 되풀이된다. 머리카락도 흔들지 못하는 거리의 미약한 바람처럼 시원하지도 않고 따분하지만 두 걸음만 멈추고 고개를 조금 숙여 들여다보면 평범한 흙이 지닌 섬세한 온도와 그 속을 가르며 솟아오른 에너지와 고요하게 치열한 생명력이 있다.

    정원과 공원을 보며 누군가는 자연을 흉내낸 그저 인공으로 다듬은 도시의 장식물이라 따갑게 이야기한다. 하지만 김수진이 바라본 도심 속의 작은 자연은 생명을 지닌 존재가 마땅히 바라고 매력을 느끼는 평범한 순간이다. 특별한 사건이 없는 일상의 평안처럼 작품역시 무겁지 않게 그려졌다. 사용하기 복잡하고 어려운 재료로 대단한 기술을 통해 그려진 그림이 아닌 화면에 채워진 식물들의 모습에 걸맞은 얇고 가벼운 붓질로 표현되었기에 감상 역시 어렵지 않다. 재료를 사용함에 있어 단순히 액체와 혼합하는 안료가 지닌 물질적 특징을 남발하여 화면을 가득 채우지 않고 실제 사물이 지닌 단단함의 정도나 두께에 걸맞도록 부위별로 표현에 미묘한 차이를 냈다. 대상을 정교하게 재현하기 위해 혼합된 색이 지니는 혼탁함 없이 직관적이고 빠르지만 섬세하게 골라진 높은 채도의 색은 생명을 가득 채운다. 그 안에는 사람의 눈에 들어올 수 있는 힘의 원천인 태양에서 비롯된 빛이 담겨있다.

    꽃과 잎사귀로 가득한 작품은 그 중간마다 건조하고 빠르게 휘두른 붓질로 그려진 가지와 그림자가 척추처럼 화면을 지탱하고 있어 힘없이 허물어지지 않고 부드럽지만 탄력적인 균형을 잡고 있다. 적당한 시점에서 마무리된 묘사는 계산적으로 준비되기보다는 생명력이 있는 광경을 바라보는 작가의 천진난만한 눈을 통해 들어온 첫인상처럼 단순한 강렬함이 있다. 반듯하고 날카롭게 정리하지 않고 긴장하지 않은 팔의 근육이 고민 없이 안내하는 대로 칠해진 구부러진 화면의 실루엣은 알아볼 수 있을 만큼만 세밀한 동시에 굳이 더 자세히 보여주지 않는 무신경한 표현과 더불어 누추한 손맛으로 인한 쾌감이 느껴진다. 때로는 축축한 종이의 표면에 스미고 번진 물기를 머금은 색은 작품에서 보이는 형태적인 특징 외에도 당시의 날씨나 온도와 같은 계절감이 느껴진다. 작품 곳곳에서 익숙한 색 사이로 보이는 의외의 색들과 그 조합을 통해 재료와 도구를 다루고 사물을 바라보는 작가의 눈과 손이 절대 서투르지 않음을 알 수 있고 숙련된 섬세한 감각이 누적되어 굳어진 대범함을 볼 수 있다.

    늘 걷던 길을 거닐고 눈길을 돌려 주변을 바라보는 행동은 누구나 할 수 있다. 하지만 여유조차 계획하고 준비해야 하는 무미건조한 삶을 살아가는 동시대 도시의 사람들에게 평범하고 쉬운 일은 아무나 누릴 수 없는 일이기도 하다. 예술은 생각지 못한 날카로운 질문을 던지거나 단순하다고 여겼던 사건에 굴곡을 주기도 한다. 하지만 가끔은 거창한 공간에서 마주하는 예상 밖의 평범함은 반가운 쾌감을 불러일으킨다. 어렵지 않게 상상할 수 있는 자연을 담은 김수진의 그림은 여러 단계의 복잡한 생각 없이 눈에 들어와 마음을 채운다.
    ■ 갤러리도스 큐레이터 김치현

    전시제목김수진 개인전: 솟아나는 모양

    전시기간2020.07.01(수) - 2020.07.07(화)

    참여작가 김수진

    관람시간11:00am - 06:00pm

    휴관일없음

    장르회화

    관람료무료

    장소갤러리 도스 Gallery DOS (서울 종로구 삼청로7길 37 (팔판동, 갤러리 도스) )

    연락처02-737-4679

  • Artists in This Show

갤러리 도스(Gallery DOS)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박장배 개인전: Obsession

    갤러리 도스

    2020.08.05 ~ 2020.08.11

  • 작품 썸네일

    갤러리 도스 기획 문혜리 ‘MASS展

    갤러리 도스

    2020.07.29 ~ 2020.08.04

  • 작품 썸네일

    김수진 개인전: 솟아나는 모양

    갤러리 도스

    2020.07.01 ~ 2020.07.07

  • 작품 썸네일

    갤러리 도스 기획 맹혜영 ‘TIME OF EVENTS’

    갤러리 도스

    2020.06.17 ~ 2020.06.23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이세준: 스페이스 오페라(Space Opera)

    KSD갤러리

    2020.07.01 ~ 2020.08.12

  • 작품 썸네일

    긴 머리와 그보다 더 긴 혀를 가진 동물의 실종 The Vanished Animal with Long Hair and even a Longer Tongue

    OCI 미술관

    2020.07.23 ~ 2020.08.15

  • 작품 썸네일

    2020 Hello! Contemporary Art-폐허, ‘물과 나무’의 정치학

    봉산문화회관

    2020.07.24 ~ 2020.08.15

  • 작품 썸네일

    인세인 박 개인전: 나는 아무 생각이 없다, 왜냐하면 아무 생각이 없기 때문이다.

    아라리오갤러리

    2020.06.25 ~ 2020.08.15

  • 작품 썸네일

    장종완: 프롬프터 Prompter

    아라리오뮤지엄

    2020.04.24 ~ 2020.08.16

  • 작품 썸네일

    판화, 판화, 판화

    국립현대미술관

    2020.05.14 ~ 2020.08.16

  • 작품 썸네일

    기증작품전 조각가 오종욱

    포항시립미술관

    2020.02.13 ~ 2020.08.16

  • 작품 썸네일

    2020 소장품전 포항 풍경

    포항시립미술관

    2020.02.13 ~ 2020.08.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