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아르코미술관 주제기획전 《더블 비전 Diplopia》

2020.09.24 ▶ 2020.11.29

아르코미술관

서울 종로구 동숭길 3 (동숭동) 아르코미술관 1, 2 전시실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양아치

    Sally, 2019 현재, 3채널 영상, 컬러, 사운드, 9분 19초

  • 작품 썸네일

    오민수

    아웃소싱 미라클 2020, 스피커, 모터 등 혼합매체, 가변설치

  • 작품 썸네일

    이은희

    어핸드인어캡 2020, 3채널 Full HD 영상 설치, 컬러, 사운드, 13분

  • 작품 썸네일

    임영주

    세타 2020, 4채널 영상 설치, 컬러, 사운드, 17분 52초

  • 작품 썸네일

    김실비

    회한의 동산 2018/2020, 단채널 영상, 4K HD 변환, 흑백, 사운드, 5분 17초, 3D PLA 프린트, 접착 시트 및 PET에 디지털 인쇄, 기립형 거울 8대

  • 작품 썸네일

    이은희

    블러드 캔 비 베리 베드 2018, 단채널 HD 영상, 흑백, 사운드, 16분 25초

  • 작품 썸네일

    양아치

    그날, 그 자리에는 창조론자, 비진화론자, 본질주의자, 종말론자, 진화론자, 실존주의자, 근본주의자, 그노시스파, 연금술사, 전체론자, 감리교도, 몽매주의자, 존재론자, 유래론자, 현상론자, 합리주의자, 혼합주의자들이 참석했습니다. 2012, 단채널 영상, 컬러, 사운드, 12분 49초

  • Press Release

    우리의 세기는 과학기술의 한 챕터 속에 살고 있다. 4차 산업혁명의 AI, 로봇공학, 생명공학은 우리의 삶을 편리하고 더 낫게 만든다는 전망을 설득력 있게 보여주고 있다. 인류세 시기의 환경위기의 대안, 그리고 비대면의 새로운 기준을 만드는 개척자이자 구원자로 4차 산업혁명이 등장한다. 과학기술 분야에 대한 기업과 경제의 쏠림현상, 유한한 생명의 영생을 약속하고 신체를 증강하기 위한 생명공학 기술은 얼마나 기술물신주의에 도취되어 있는지를 쉽게 알 수 있는 장면들이다. 일례로, 자율주행 자동차의 창업자 일론 머스크(Elon Musk)는 인간 뇌와 컴퓨터를 결합하는 뇌연구 스타트업 ‘뉴럴링크(Neuralink)’를 제시하기에 이른다. 이는 미래의 기술이 인공지능과 우리의 신체가 서로 반응하고 연쇄하는 트랜스 휴먼의 세계로 이끌 것을 예고하고, 우리는 이에 열광한다. 이처럼 기술이 그리는 매혹적인 미래의 환상은 끊임없이 재생된다. 치솟는 IT, 바이오 주식시장에 들끓는 정념들이 가득하다.

    과학기술은 그 자체보다 자본주의 생산관계에 예속되어 있다는 것이 문제적이다. 이익과 목적을 위해 동원된 과학기술은 구체적인 삶과 인간의 몸을 소외시키고, 기술 시스템에서 데이터화, 자동화, 금융화한다. 말하자면 최첨단의 과학기술은 자본주의 사회에서 네트워크의 세계를 보다 긴밀하게 연결하며, 물질적인 것 그리고 신체를 코드, 데이터와 같은 비물질의 흐름으로 만든다. 숙박공유, 차량공유, 배달서비스와 같은 라이프 스타일과 관련된 공유플랫폼에서의 활동과 궤적은 신체를 삭제하고 망(net) 속의 정보 값으로 환원한다. 플랫폼 내 데이터의 생산과 소비가 비물질 노동으로 이어지는 인지자본주의에서는 사이버네틱스의 망의 세계에 예속된 것이 리얼리티가 되었다는 사실을 그리 놀랍지 않게 목격할 수 있다.

    2020년 아르코미술관 주제기획전 더블 비전(Diplopia)은 4차 산업혁명과 과학기술의 비전을 향한 비대한 열망에 맞서 자본주의 사회에서 과학기술이 얽혀 나타나는 현상, 그리고 삶의 패턴과 신체 감각, 나아가 우리의 인식체계에 깊이 관여하는 생명정치 상황 이면의 세계를 보고자 한다. 이번 전시는 과학기술과 시장경제의 시스템이 인간의 활동을 예속하는 현상에서 탈주할 수 있는지 질문한다. 그것이 만약 불가능하다면 기계-시스템과 같은 비인간의 상호관계 속에서 변형되는 인간주체성의 인식과 감각, 도래할 미래의 모습을 살펴본다.

    전시는 과학기술 낙관론이 향했던 인간중심주의와 기술물신주의에 대한 전환을 시도하며, 다시 묻는다. 과학기술이 만드는 지금의 형국과 장면, 이미지를 통과하며 과학기술과 관계 맺은 사건과 현상들이 인간의 활동과 존재, 개념에 균열을 내고, 어떠한 방식의 변형을 가하고 있는가. 그리고 인간이 기계 시스템과의 대척점에서 소외되는 것이 아니라 다시 관계 맺을 수 있도록 역전할 수 있는가.

    다양한 형태로 펼쳐진 과학기술의 형태, 기계 시스템을 경험하며 접속하는 인간은 이제 자신이 가진 신체와 인지 조건을 달리할 수밖에 없다. 이는 한편으로 인간이 정동과 관계맺음에 영향 받고 불완전한 존재일 수밖에 없다는 것을 역설하는 것이기도 하다. 기계적인 것의 예속 앞에서 인간은 소외되지만 기계라는 비인간과 인터렉션하는 과정은 인간중심주의적으로 과학기술을 소유하는 것에 균열을 가져온다. 이러한 과정에서 인간은 기계시스템이라는 비인간과 —이질적이든 융합이든— 교섭할 틈을 열 수 있는 것은 아닐까.

    전시의 제목인 ‘더블 비전’은 시각의 병리적 증상인 ‘복시(Double Vision)’, 즉 겹보임을 의미하는 의학용어 ‘디플로피아(Diplopia)’를 통해 현상을 징후적으로 보면서, 내재된 이중적인 비전을 보여주고자 한다. 더블 비전은 그간의 기술물신주의의 이면의 인간소외라는 부정성의 리얼리티를 만나게 하며, 이를 바탕으로 인간과 비인간의 조응하는 관계를 함께 꿈꿔본다. 우리의 세기가 열망하는 과학기술을 향한 과열된 신념, 판타지를 만들어내는 장면들, 그리고 과학기술이 자본의 생산체계와 얽힘 속에서 기계-시스템이 인간을 예속하는 상태, 이러한 예속상태에서 기계와 인간이 대치되는 것이 아닌 상호교차하는 관계 맺기 안에서 인간 너머의 장면을 겹쳐서 보기를 시도한다. 참여 작가들은 과학기술과 자본주의가 얽힌 체계에서 가려진 노동과 신체, 기계가 포착한 인류의 모습을 다루고, 이 안에서 불안의 정동, 다가올 근미래의 비전을 영상이미지와 사운드로 제시한다. 1, 2층 전시장의 겹쳐진 이중(Doubling) 구조 속 작품을 유기적으로 연결하고 해석하는 가운데, 오롯이 개인에게 남겨진 장면들은 이후의 챕터를 상상하기 위한 잠재적인 것으로 남을 것이라 기대한다.

    전시제목2020 아르코미술관 주제기획전 《더블 비전 Diplopia》

    전시기간2020.09.24(목) - 2020.11.29(일)

    참여작가 김실비, 양아치, 오민수, 이은희, 임영주

    관람시간화~일요일 11:00am - 07:00pm
    *오후 6시 30분까지 입장가능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은 21:00까지 운영
    전시관람 온라인 사전예약 링크 : https://booking.naver.com/booking/12/bizes/410759
    ※사전신청은 선착순 예약제로 운영되며, 사전신청 가능인원은 1명당 2명까지 신청가능합니다.
    ※사전신청 후 방문이 어려울시 방문일 하루 전까지 사전취소 부탁드립니다.
    ※온라인 사전예약 접수를 우선으로 하며, 온라인 사전예약 미달 및 취소 시 해당 인원수에 한정하여 현장 접수가 가능합니다.

    휴관일매주 월요일

    장르영상, 설치

    관람료무료

    장소아르코미술관 Arko Art Center (서울 종로구 동숭길 3 (동숭동) 아르코미술관 1, 2 전시실)

    주최한국문화예술위원회

    주관아르코미술관

    연락처02-760-4626

  • Artists in This Show

아르코미술관(Arko Art Center)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2020 아르코미술관 주제기획전 《더블 비전 Diplopia》

    아르코미술관

    2020.09.24 ~ 2020.11.29

  • 작품 썸네일

    Follow, Flow, Feed 내가 사는 피드

    아르코미술관

    2020.07.09 ~ 2020.08.23

  • 작품 썸네일

    제 58회 베니스비엔날레 한국관 귀국전 《역사가 우리를 망쳐 놨지만 그래도 상관없다 History Has Failed Us, but No Matter

    아르코미술관

    2020.05.08 ~ 2020.06.21

  • 작품 썸네일

    ⟪배종헌: 미장제색 美匠霽色⟫, ⟪허구영: 여전히 나에게 뜨거운 이미지 중 하나⟫

    아르코미술관

    2019.11.19 ~ 2020.01.05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성상은 : Beauty spot

    갤러리 미고

    2020.10.13 ~ 2020.10.30

  • 작품 썸네일

    제니퍼 스타인캠프: Souls

    리안갤러리

    2020.09.03 ~ 2020.10.31

  • 작품 썸네일

    김성민: 탈출구, WAY OUT

    장은선갤러리

    2020.10.14 ~ 2020.10.31

  • 작품 썸네일

    문혜주: 분열된 몸짓

    플레이스막

    2020.10.10 ~ 2020.10.31

  • 작품 썸네일

    베트남 국립역사박물관 소장품展

    국립중앙박물관

    2019.03.27 ~ 2020.11.01

  • 작품 썸네일

    한네프켄재단 + SeMA 미디어 소장전 《파도가 지나간 자리》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2020.09.03 ~ 2020.11.01

  • 작품 썸네일

    2020 창원조각비엔날레

    2020창원조각비엔날레

    2020.09.17 ~ 2020.11.01

  • 작품 썸네일

    2020 파라다이스 아트랩 페스티벌 (PARADISE ART LAB FESTIVAL)

    파라다이스 시티

    2020.10.23 ~ 2020.1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