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은님: 생명의 시작: am Anfang

2021.08.05 ▶ 2021.08.29

가나아트센터

서울 종로구 평창30길 28 (평창동, 가나아트센타) 가나아트센터 1,2관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노은님

    무제 1984, Acrylic on paper, 29.5 x 66.5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무제 1996, Acrylic on paper, 28 x 64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무제 2003, Acrylic on paper, 29.7 x 70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암초상어(Riffhai) 1990, Acrylic on paper, 45 x 55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무제 1998, Mixed media on paper, 100 x 70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별과 함께(Mann und Sterne) 1998, Acrylic on paper, 64 x 94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소풍(Ausflug) 2021, Acrylic on paper, 78.5 x 143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무제 2020, Acrylic on canvas, 228 x 160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찾아온 손님(Der Besuch) 2017, Acrylic on canvas, 160 x 224 cm

  • 작품 썸네일

    노은님

    생명의 시작(Am Anfang) 2020, Acrylic on canvas, 160 x 400 cm

  • Press Release

    가나아트는 단순한 선과 원초적인 색으로 화면을 채우는 생명의 화가, 노은님(1946~)의 개인전인 《생명의 시작: am Anfang》을 선보인다. 그는 한국 작가로서는 최초로 국립 함부르크 조형예술대학의 정교수로 임용되어 20여 년간 독일 미술 교육에 기여한 한편, 바우하우스, 베를린 세계 문화의 집, 베를린 도큐멘타, 국제 평화 비엔날레, 제5회 국제 종이 비엔날레 등 유수의 전시에 초대된 바 있는 독일 미술계에 확실한 족적을 남긴 작가이다. 또한 2019년 11월에는 독일 미헬슈타트의 시립미술관에 그를 기리는 영구 전시관을 개관한 바 있는, 유일한 비독일 출생의 작가이다. 그럼에도 노은님은 ‘파독 간호사 출신의 작가’ 또는 ‘아이와 같은 순수함으로 물고기를 그리는 화가’와 같은 단편적인 이름으로 국내에 이름이 알려졌으며, 그에 대한 국내의 미술사적 연구 또한 미비한 것이 사실이다. 이에 가나아트는 그의 초기작에서부터 근작에 이르기까지의 작업 전체를 관통하는 주제인 “생명”에 초점을 맞춰 노은님의 작품 세계를 조망하는 개인전을 개최한다.

    노은님은 한지에 그린 아크릴화, 설치미술, 퍼포먼스, 테라코타 조각, 심지어는 교회의 스테인드글라스에 이르기까지 매체와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다양한 장르의 작업을 선보여 왔다. 그는 ‘자연은 무엇으로 구성되어 있는지, 이를 구성하는 힘은 어떻게 작용하는 것인지’에 대한 의구심을 화두로 삼아 그만의 작업 방식을 찾아나갔다. 그중에서도 생명의 시작을 의미하는 점은 그의 회화에서 자주 등장하는 조형요소이다. 작가는 특유의 과감한 필획과 원색에 가까운 총천연색들로 고양이, 물고기, 새와 꽃 등의 자연물을 생생하게 그려내는데, 이들에는 모두 점이 찍혀 있다. 이는 생명의 기운을 시각화한 것으로, 작가의 말에 따르면 점은 곧 눈(目)이다. 그는 어느 날 수족관에서 장님 물고기를 보고, 자신의 그림 속 생명체들에 눈이 없음을 깨달았다고 한다. 그 이후 작가는 눈을 그려 작품에 생명력을 부여했고, 이러한 점들이 모여 선이 되고, 선이 모여 노은님이 사랑해 마지않는 자연물들로 재탄생했다. 작가가 자신의 옷과 신발에 점을 찍고 이를 입는 것 역시 같은 맥락의 행동으로, 삶을 미술에 가까이, 그리고 생명력이 충만하도록 하기 위함이다. 마치 화룡점정의 순간과 같이 점을 찍어 생명력을 표현하는 것이다.

    그리고 이러한 점들이 모여 선을 이루는데, 이를 이용해 그는 가장 단순한 형태로 자연의 형상을 환원시킨다. <찾아온 손님>(2017), <생명의 시작>(2020)과 같은 회화 속의 생명체들은 단순하고 거친 선들로 그려졌지만, 일필휘지의 붓놀림이 만들어 낸 원시적인 생명력으로 가득하다. 특히 이번 전시에 출품된 회화 중에서도 마치 세포가 분열하여 생명체가 탄생하는 순간을 묘사한 듯한 작품인 <무제>가 눈에 띄는데, 1984년, 1996년, 2003년에 각기 그려진 작품임에도 연작으로 그려진 것과 같은 연속성을 보인다. 이는 생명이라는 주제에 대한 작가의 지속적인 관심의 표출이라 하겠다. 이처럼 생명력으로 가득 찬 노은님의 회화와 원시 미술의 원초적인 표현 방식 사이의 유사성을 발견할 수 있는데, 작가 역시 이러한 유사성을 직접적으로 언급한 바 있다. “세계 여러 나라의 오래된 미술관을 다니며 고대인들이 남긴 벽화와 토기를 보면 깜짝 놀라요. 살아남은 흔적들이 어찌 그리 똑같은지…그래서 제 그림의 형상은 점점 단순해지고 원시적으로 돼요” 그의 서가에 동굴벽화에 관한 책이 꽂혀있다는 사실과 초기 인류가 벽화에 남긴 손도장과 같이 작가 역시 작품에 손자국을 찍고는 한다는 사실은 원시 미술에 대한 노은님의 관심을 방증한다. 원시인들이 바라본 모습과 같이 가장 직접적이면서 근원적인 방식으로 자연을 해석함으로써 노은님은 그 안에 담긴 생명력을 작품으로 옮기는 것이다.

    이와 더불어 노은님은 자연을 구성하는 물질에 대한 작가만의 해석을 색채를 통해 시각적으로 화면에 구현한다. 세상 만물은 물, 불, 흙, 공기의 4원소로 구성되어 있다는 고대 그리스의 자연철학자들이 주창한 4원소론이 각기 파란색, 빨간색, 밤색, 검정 또는 흰색으로 그의 회화에 나타난다. 특히 1980년대의 회화에서 작가의 4원소론에 대한 관심과 색의 사용에 대한 고민의 흔적을 찾아볼 수 있다. 이는 1970년대에서부터 1980년대에 자연을 구성하는 힘에 대한 심도 있는 질문을 던졌던 퍼포먼스와 연속선상에 놓여 있는 것으로, 결국 노은님은 생명과 자연에 대한 노래를 멈추지 않았던 것이다. 4원소론에 입각한 색상의 사용은 1990년대의 회화에서도 나타나는데, 여러 가지 색들이 몽글몽글 피어나는 추상 회화, <무제>(1998)>는 각각의 색들이 표상하는 4원소가 모여 생성된 생명의 시작을 포착한 듯하다. 이처럼 그가 회화에 사용하는 색에는 자연에 대한 작가만의 깊이 있는 통찰이 담겨있다.

    “참다운 예술은 진정한 순수함을 원한다. 모든 복잡함이나 기술을 떠나, 단순함이 남아 있을 때 예술은 살아난다”라는 작가의 말처럼, 노은님의 작품은 단순하고 천진하며 소박하다. 그럼에도 작가가 풀어낸 작품 속 이야기는 끝이 없이 광활하고, 압도적인 생명력으로 풍요롭다. 이에 가나아트는 《생명의 시작: am Anfang》전을 개최하여 전시장을 찾은 이들에게 생명에 대한 깊이 있는 사유의 시간을 선사하고자 한다.

    전시제목노은님: 생명의 시작: am Anfang

    전시기간2021.08.05(목) - 2021.08.29(일)

    참여작가 노은님

    관람시간10:00am - 07:00pm

    휴관일매주 월요일

    장르회화

    관람료무료

    장소가나아트센터 Gana Art Center (서울 종로구 평창30길 28 (평창동, 가나아트센타) 가나아트센터 1,2관)

    주관가나아트갤러리

    연락처02-720-1020

  • Artists in This Show

가나아트센터(Gana Art Center)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이영림: Shaped Scape

    가나아트센터

    2021.10.20 ~ 2021.11.14

  • 작품 썸네일

    김구림: 음과 양

    가나아트센터

    2021.09.17 ~ 2021.10.17

  • 작품 썸네일

    NICOLE DYER: I HAVE IT ALL

    가나아트센터

    2021.09.02 ~ 2021.09.26

  • 작품 썸네일

    노은님: 생명의 시작: am Anfang

    가나아트센터

    2021.08.05 ~ 2021.08.29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허정: Rehearsal: Standing by Myselves

    플로어

    2021.10.14 ~ 2021.11.29

  • 작품 썸네일

    이이남, 생명의 위로

    함평군립미술관

    2021.09.01 ~ 2021.11.30

  • 작품 썸네일

    또, 다시야생(多視野生) Again, Multiplicities of Rewilding

    연미산자연미술공원

    2021.08.28 ~ 2021.11.30

  • 작품 썸네일

    서울아트스테이션 <같이, 우리>展

    도봉미아로, 망우왕산로, 통일의주로, 종로 일대 44개 정류장

    2021.10.01 ~ 2021.11.30

  • 작품 썸네일

    숲길을 걸으며, Start a new journey

    평택남부문화예술회관

    2021.11.04 ~ 2021.11.30

  • 작품 썸네일

    김명순 : 사색의 정원-꿈을 꾸다

    동원화랑

    2021.11.16 ~ 2021.11.30

  • 작품 썸네일

    데미안 허스트

    더페이지 갤러리

    2021.10.29 ~ 2021.11.30

  • 작품 썸네일

    오유경: Nothing is Certain

    얼터사이트계선

    2021.10.22 ~ 2021.1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