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르주 브라크(Georges Braques)

1882년 출생 - 1963년 사망

학력

아카데미 쥘리앙 회화 전공 학사

추가정보

피카소와 함께 큐비즘(입체파)을 창시하고 발전시킨 작가로서, 20세기 미술에 결정적인 역할을 하였다. 건축장식에 종사한 아버지의 영향으로 어린시절부터 그림을 좋아했으며 1900년 파리로 나와 아카데미 쥘리앙에 들어간 후 포비슴(야수파)의 감화를 받았다. 그러나 1907년부터는 세잔의 구축적(構築的)인 작풍에 열중하여 이를 연구하고, 비슷한 생각을 가진 피카소와 알게 되어, 협력하여 큐비즘을 창시, 이 획기적인 사고(思考)를 분석적 큐비즘의 단계에서 종합적 큐비즘으로 전개하였다.

또 1912년경에는 P.클레와 그림물감에 모래를 섞는 등 새로운 기법을 개발하였다. 제1차 세계대전 때 징집되어 부상하였으나, 소집이 해제된 1917년부터 다시 왕성한 작품활동을 계속하였다. 피카소가 카멜레온처럼 자주 변모하는 데 비해 그는 자신의 본래 개성에 따라 차분히 큐비즘의 가능성을 탐구하였다.

초기에는 풍경을 주로 그렸고, 중기 이후는 정물·실내·인물 등을 주제로 삼았는데, 그 구성의 밑바탕에는 항상 이성(理性)과 감각의 미묘한 조화를 최대로 중시하는 프랑스인적인 전통이 풍긴다. 조용하고 차분하게 가라앉은 색채감은 만년에 이를수록 더욱 우아한 세련미를 더하였다.

Shows on Mu:umView All

  • 전시 썸네일

    인상파 이후 서양미술의 거장전

    광주시립미술관

    2011.08.25 ~ 2011.1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