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 폴 아고스티 & 이융세

2017.10.27 ▶ 2017.12.17

이응노미술관

대전 서구 만년동 396

Homepage Map

초대일시ㅣ 2017년 10월 27일 금요일 04:00pm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장 폴 아고스티

    Jardin de la Metamorphose 1994, 3×152H×103Lcm, Aquarelle sur Arches et feuille d’or

  • 작품 썸네일

    이융세

    Composition 2017, 200×135cm, Collage de papiers coreens sur toile

  • 작품 썸네일

    장 폴 아고스티

    Tao, Vert et Noir 1983, 103H×75Lcm, Aquarelle et Encre sur Arches

  • 작품 썸네일

    이융세

    Sable 2008, 83×83cm, 한지에 먹, 과슈, 아크릴

  • 작품 썸네일

    장 폴 아고스티

    Tumulus d’etoiles 1986, 2×120H×174Lcm, Graphite et feuille d’or sur papier maroufle sur toile

  • 작품 썸네일

    이융세

    Ecrins 2009, 60×80cm, Tirage argentique sur papier Arches

  • 작품 썸네일

    이융세

    Tarentaise Névés-Tarentaise, 2010, 60×80cm, Tirage argentique sur papier Arches

  • Press Release

    이응노미술관은 고암의 예술적 지지자였던 폴 파케티(Paul Facchetti, 1912~2010)의 아들인 장 폴 아고스티(Jean-Paul Agosti, 1948~)와, 이응노의 대를 이어 예술의 맥을 이어가고 있는 이융세(Young-Sé Lee, 1956~)의 작업을 살펴보는 전시를 개최한다. 장 폴 아고스티와 이융세는 모두 현재 프랑스를 기점으로 활동하고 있는 화가들이다. 이들이 공통분모로 삼고 있는 주제인 자연을 중심으로 두 작가의 작품을 소개하고자 하는 것이 본 전시의 목적이다.

    이응노는 57세이던 1960년에 파케티 화랑과 전속계약을 맺은 바 있다. 갤러리스트 폴 파케티가 운영하던 파케티 화랑은 파리 뿐만 아니라 뉴욕, 취리히에 거점을 두고 있던 당대 최고의 갤러리였다. 당대의 미술 화랑은 유럽에서 수집한 컬렉션들의 전시장이었을 뿐만 아니라, 미술가들이 모여드는 장소이기도 했다. 고암 이응노는 파케티 화랑과 관계를 맺음으로써 전 세계적인 작가로 입지를 굳힐 수 있었고, 이러한 사실은 장 폴 아고스티와 이융세가 미술가들을 곁에서 보고 작품을 직접 접할 수 있는 환경에서 자랐음을 시사한다. 나아가 성장환경이 그들이 예술가로서 성장하는 데에 미쳤을 영향을 추측할 수 있게 한다.

    장 폴 아고스티와 이융세는 자연물을 소재로 작업한다. 예술작품의 소재가 되는 자연은 동·서양을 구분하지 않는 오래된 주제다. 그러나 그 발전의 형태는 각기 다른 방식으로 진전되어 왔다. 먼저 자연을 추상화하고자 하는 의지는 대상의 외양을 충실히 재현하고자 하는 구상(具象)의 목표를 벗어난 인상주의 미술에서 그 예를 찾을 수 있다. 장 폴 아고스티는 붓자국을 통해 물체의 표면에서 반짝이는 빛을 생생한 원색으로 재현했는데, 그 자체가 자율적인 조형요소로 기능한다. 이처럼 색채와 형태의 자율성에 대한 의식은 평탄한 색면의 장식적인 구성, 다양한 붓자국의 조직, 파사주(passage) 기법에 의해 통합된 하나의 붓질 등으로 형상화 되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자연을 소재로 한 회화는 색채의 자율성이나 형태에 의한 화면구성이라는 추상적 형태로 점진적으로 발전해나가며 서양미술의 역사를 수립해왔다.

    우리나라에서 자연이 화면 내에 고스란히 조형적으로 담기는 형태는 동양의 산수화에서부터 이미 그 뿌리가 시작된다. 특히 본격적인 추상에의 의지는 1970년대 이후 모노크롬 회화에서 그 예를 찾아볼 수 있다. 색채를 절제하고 마치 서예와 같은 반복적인 형태를 특징으로 하는 모노크롬 회화는, 그 조형적 특징에 동양적 무위성(無爲城)이라는 해석이 가해지면서 한국적인 형태로 윤곽을 갖추게 된다. 특히 이 시기 많은 모노크롬 화가들이 화면 내에 기법상 자연의 미를 최대한 살리고자 했다. 모노크롬 회화는 자연에 대한 깊은 외경과 조화, 그 내면에 담긴 비물질적 정신세계를 중심으로 한다는 점에서 이융세의 꼴라주와 공통점을 찾아볼 수 있다. 다만, 과거 모노크롬 회화가 신체나 물질을 자연과의 합일이나 선적 깨달음과 같은 초월적 지점과 연관 있었다면, 이융세의 회화는 보다 즉물성을 주시하는 방향으로 재해석되었다. 이처럼 모노크롬 회화와의 비교를 통해 이융세 특유의 조형언어와 미감을 추측해 볼 수 있다.

    자연을 소재로 발전해 온 동·서양 회화의 역사는 그 맥을 달리 해왔으나, 현대에 이르러 그 경계는 모호해지고 기법은 혼재된다. 장 폴 아고스티와 이융세의 작업도 단순히 동양과 서양으로 구분할 수 없는 조형기법과 사상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 고암 이응노 역시 동서양의 교류 속에서 한국적 전통과 서양기법의 특성을 완벽히 이해하고, 이를 적절히 조화시켜 모던아트로 나아간 화가였다. 본 전시는 고암 이응노가 닦아온 기틀 위에서 새로이 조형적 언어를 발전시켜 나가는 화가들의 행적을 좇아볼 뿐만 아니라, 그 예술적 의지를 확인하고 확장된 시각을 가질 수 있도록 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 ■ 이응노미술관


    ■ 전시연계행사
    1) 아티스트 토크

    ○ 일 시 : 2017년 10월 27일(금) 13:00~15:00
    ○ 장 소 : 대전시립미술관 세미나실
    ○ 강연주제 : 장 폴 아고스티, 이융세 작업에 관한 작가와의 대화
    ○ 아티스트 : 장 폴 아고스티, 이융세

    2) 교육 프로그램
    ○ 내 용 : 가족대상 전시 연계 교육 프로그램
    ○ 일 시 : 11 - 12월 중, 6회 예정 (추후 홈페이지 공지 / 무료)

    3) 이응노 톡(Talk)
    ○ 일 시 : 매주 수요일 20:00
    ○ 참 여 : 누구나 참여 가능 (무료)
    * 전시 설명과 함께 커피와 쿠키 제공
    * 매달 마지막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달고나’ 동시 진행 (홈페이지 별도 공지)

    4) 도슨트 작품해설
    ○ 일 시 : 화-일 11:00, 14:30, 16:30

    전시제목장 폴 아고스티 & 이융세

    전시기간2017.10.27(금) - 2017.12.17(일)

    참여작가 장 폴 아고스티, 이융세

    초대일시2017년 10월 27일 금요일 04:00pm

    관람시간03월 ~ 10월 : 화~일요일 10:00am - 07:00pm (수요일 21:00까지)
    11월 ~ 02월 : 화~일요일 10:00am - 06:00pm (수요일 21:00까지)
    입장시간 : 관람시간 종료 30분전까지

    휴관일매주 월요일

    장르회화

    관람료어린이, 청소년(7~24세) 300원 / 200원
    <무료조건>
    - 노인(65세 이상) 및 유아(6세 이하)
    - 장애인(1급~3급) 및 보호자
    - 고엽제휴유의증 환자증 소지자
    - 유공자(국가유공자, 독립유공자, 5.18민주 유공자, 참전유공자, 특수임무유공자) 및 유종증 소지자
    - 명예시민증 소시자(배우자포함)
    - 선거 투표 참여자(투표확인증)
    - 다자녀 우대 ‘꿈나무 사랑카드’소지자 전원
    - 이응노미술관 개인, 법인 멤버십

    장소이응노미술관 UngnoLee Museum (대전 서구 만년동 396 )

    기획이응노미술관

    주최이응노미술관

    연락처042-611-9806

  • Artists in This Show

이응노미술관(UngnoLee Museum)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장 폴 아고스티 & 이융세

    이응노미술관

    2017.10.27 ~ 2017.12.17

  • 작품 썸네일

    아트랩대전 11월 김환작가展

    이응노미술관

    2017.10.27 ~ 2017.11.17

  • 작품 썸네일

    아트랩대전 10월 김재연작가展

    이응노미술관

    2017.09.29 ~ 2017.10.22

  • 작품 썸네일

    스위스로 간 이응노 : 라 쇼드퐁 미술관 켈렉션展

    이응노미술관

    2017.07.04 ~ 2017.10.15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When Two Galaxies Merge

    아뜰리에 에르메스

    2017.09.08 ~ 2017.11.22

  • 작품 썸네일

    순간의 연속 – A Series of Moments

    한원미술관

    2017.10.19 ~ 2017.11.22

  • 작품 썸네일

    이유있는 낙서

    미부아트센터

    2017.11.04 ~ 2017.11.22

  • 작품 썸네일

    발생하는 풍경 (Scenery that occurs)

    갤러리 조선

    2017.09.07 ~ 2017.11.23

  • 작품 썸네일

    김철우전-길 위에서 그리다!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2017.11.14 ~ 2017.11.23

  • 작품 썸네일

    간이 동물원 – 조류 전시 코너

    대안공간 눈

    2017.11.10 ~ 2017.11.23

  • 작품 썸네일

    About Happiness

    대안공간 눈

    2017.11.10 ~ 2017.11.23

  • 작품 썸네일

    성곽의나라 회원전

    대안공간 눈

    2017.11.10 ~ 2017.1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