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어

2021.04.01 ▶ 2022.02.02

백남준아트센터

경기 용인시 기흥구 백남준로 10 (상갈동, 백남준아트센터) 백남준아트센터 제1전시실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만프레드 레베

    장피에르 빌헬름에 대한 경의 뒤셀도르프, 백남준(작가 및 공연자), 1978, 흑백사진, 20.3×25.4cm, ⓒManfred Leve

  • 작품 썸네일

    클라우스 바리시

    피아노 포르테를 위한 연습곡 아틀리에 마리 바우어마이스터, 쾰른, 백남준(작가 및 공연자), 1960, 흑백 사진, 28.3×29cm

  • 작품 썸네일

    클라우스 바리시

    피아노 포르테를 위한 연습곡 공연을 마친 백남준, 존 케이지, 데이비드 튜더, 1960, 흑백 사진, 28.3×29cm

  • 작품 썸네일

    피터 무어

    플럭서스 소나타 4번 앤솔로지 필름 아카이브, 뉴욕, 백남준(작가 및 공연자), 1975, 바리타지에 흑백 사진, 40×59.5cm, ©Estate of Peter Moore / VAGA, New York

  • 작품 썸네일

    만프레드 몬트베

    ‹총체 피아노›, «음악의 전시 — 전자 텔레비전» 갤러리 파르나스, 부퍼탈, 백남준(작가), 1963, 바리타지에 흑백 사진, 30.4×40.2cm, ©montwéART

  • 작품 썸네일

    만프레드 몬트베

    ‹걸음을 위한 선›, «음악의 전시 — 전자 텔레비전» 갤러리 파르나스, 부퍼탈, 백남준(작가 및 공연자), 1963, 바리타지에 흑백 사진, 40.2×30.4cm, ©montwéART

  • 작품 썸네일

    조지 머추너스

    «플럭스 소나타» 리플릿 백남준(작가 및 공연자), 1973, 종이에 오프셋 인쇄, 28×21.7cm, Jonas Mekas Visual Arts Center

  • 작품 썸네일

    클라우스 바리시

    피아노 포르테를 위한 연습곡 아틀리에 마리 바우어마이스터, 쾰른, 백남준(작가 및 공연자), 1960, 흑백 사진, 29.7×21cm

  • 작품 썸네일

    만프레드 레베

    ‹아드리아노 올리베티를 추모하며›, «페스텀 플럭소럼 플럭서스: 음악과 반음악, 기악 극장» 예술아카데미, 뒤셀도르프, 조지 머추너스(작가); 토마스 슈미트, 백남준, 아서 쾨프케, 볼프 포스텔, 다니엘 스포에리, 에밋 윌리엄스, 프랭크 트로브리지, 벵트 아프 클린트베르크(공연자), 1963, 흑백 사진, 20.3×25.4cm, ©Manfred Leve

  • 작품 썸네일

    백남준

    냄비(한국 조리법) 1985, 채색된 냄비, ∮25×11cm

  • 작품 썸네일

    백남준

    가난한 사람을 위한 극장 1961, 인쇄지에 오프셋 인쇄, 4.8×6.6cm, Jonas Mekas Visual Arts Center

  • 작품 썸네일

    피터 무어

    오리기날레 테아터 암 돔, 쾰른, 카를하인츠 슈톡하우젠(작가); 백남준, 아르투스 카스파리(공연자), 1961, 흑백 사진, 27.5×28cm

  • Press Release

    유머는 입장을 표명하는 데 있어 유용한 전략이다. 우리는 웃음으로 구현되는 농담을 통해 전복적 움직임을 은유적으로 표명할 수 있다. 또한 유머는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통념이 정해 놓은 것들을 자유롭게 해체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한다. 이의, 조롱, 모순, 해방, 파괴 등의 제스처를 담은 우스갯짓은 사회의 현상과 전통적 가치에 대해 균열을 낼 수 있는 효과적인 수단이다. 《웃어》 전시는 사회의 전통적 가치와 예술 제도에 도전한 플럭서스와 백남준을 유머의 관점에서 조망한다.

    플럭서스는 유럽과 미국에서 1950년대 후반에 태동한 파격적 예술 네트워크이다. 많은 예술가들이 자유로운 연합과 해체를 거듭하며, 전통적인 고급예술의 경계에 도전했고, 대중이 함께 향유할 수 있는 새로운 예술을 선보였다. 1960년대 격변하는 사회에서 플럭서스는 혁명적인 예술흐름으로 사회 문제에 대한 진지한 도전을 지속했다. 예술과 사회의 문제들을 재치있고 유머러스하게 다룬 플럭서스의 중심에 백남준이 있었다. 비디오 아트를 시작하기 이전부터 그가 선보였던 파격적이고 도발적인 퍼포먼스는 플럭서스의 대표작으로 자리잡았다. 백남준은 작품을 제작하기 위해 신체를 매체로 활용하고, 새로운 방식으로 소리를 조합하고, 관객들과 함께 호흡하고, 선문답과도 같은 지시문들로 질문을 던졌다.

    이 전시는 플럭서스를 통해 백남준을 바라본다. 플럭서스가 보여주었던 경계의 해체, 자유로운 연대, 사회적 금기에의 도전, 사회정치적 개입, 고급예술에 대한 반격 등은 백남준의 예술을 관통하는 특징이다. 백남준은 짜여진 틀이나 규칙에 대해 끊임없이 질문하고, 새로움에 대한 도전과 실험을 지속하고, 진지하고 혁명적인 사유를 유쾌하게 제안했다. 이렇듯 제도, 규범, 통념을 받아치는 백남준식 웃음의 반격을, 우리가 삶에서 마주하는 문제들을 접하는 태도로 한번쯤은 차용해 봄 직하지 않을까. 아무리 어렵고 힘들어도 유머는, 웃음은 적어도 숨통을 틔우는 데 분명 도움이 될 터이니 말이다.

    전시제목웃어

    전시기간2021.04.01(목) - 2022.02.02(수)

    참여작가 백남준, 고스기 다케히사, 다니엘 스포에리, 딕 히긴스, 라 몬테 영, 로버트 와츠, 로베르 피유, 만프레드 레베, 만프레드 몬트베, 벤 보티에, 벤저민 패터슨, 볼프 보스텔, 빌럼 드 리더, 샬럿 무어먼, 시오미 미에코, 에이-오, 에릭 안데르시, 에밋 윌리엄스, 오노 요코, 요나스 메카스, 요셉 보이스, 저드 얄커트, 제프리 헨드릭스, 조지 머추너스, 조지 브레히트, 존 케이지, 카를하인츠 슈톡하우젠, 클라우스 바리시, 피터 무어

    관람시간10:00am - 06:00pm
    7월- 8월: 10:00am - 07:00pm

    휴관일월요일 휴관

    장르사진

    관람료무료

    장소백남준아트센터 Nam June Paik Art Center (경기 용인시 기흥구 백남준로 10 (상갈동, 백남준아트센터) 백남준아트센터 제1전시실)

    기획박상애(백남준아트센터 학예운영실장) l 공동기획 박혜진(독립 큐레이터)

    주최백남준아트센터, 경기문화재단

    주관백남준아트센터, 경기문화재단

    후원협력: 리투아니아 문화원, 리투아니아 대사관, 요나스 메카스 비주얼 아트센터, 빌뉴스 시 l 협찬: 산돌구름

    연락처031-201-8597

  • Artists in This Show

백남준아트센터(Nam June Paik Art Center)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아방가르드는 당당하다

    백남준아트센터

    2022.03.03 ~ 2022.09.18

  • 작품 썸네일

    웃어

    백남준아트센터

    2021.04.01 ~ 2022.02.02

  • 작품 썸네일

    오픈 코드. 공유지 연결망

    백남준아트센터

    2021.07.01 ~ 2021.10.24

  • 작품 썸네일

    백남준 티브이 웨이브

    백남준아트센터

    2020.03.24 ~ 2021.03.07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권구희: 서재숲

    갤러리 도스

    2022.05.11 ~ 2022.05.17

  • 작품 썸네일

    권신애 판화 초대전

    아트스페이스 퀄리아

    2022.05.05 ~ 2022.05.17

  • 작품 썸네일

    서정옥 개인전

    갤러리 일호

    2022.05.04 ~ 2022.05.17

  • 작품 썸네일

    이근민: 그리고 아무도 아프지 않았다(And then none were sick)

    스페이스K

    2022.03.10 ~ 2022.05.18

  • 작품 썸네일

    박종규: Vertical Time

    갤러리비케이

    2022.04.28 ~ 2022.05.19

  • 작품 썸네일

    우리 시대의 화가 Ⅱ A Painter of Our Time Ⅱ

    한원미술관

    2022.04.14 ~ 2022.05.20

  • 작품 썸네일

    구나영: 쌓이고 차오르고 부서지고 빛난다

    갤러리 정

    2022.05.04 ~ 2022.05.20

  • 작품 썸네일

    김명식: 희망과 평화, 화합의 메시지

    미광화랑

    2022.04.30 ~ 2022.0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