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 투 더 퓨처: 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성 탐험기

2023.06.16 ▶ 2024.05.26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종로구 삼청로 30 (소격동)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1전시실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김세진

    되돌려진 시간 1998, 6채널 영상, 컬러흑백, 사운드, 2분 20초, 2분 34초, 2분 48초, 2분 22초, 2분 14초, 2분 55초.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공성훈

    블라인드 작업 1992, 블라인드 4개, 페인트, 알루미늄 테이프, 모터, 100×100cm(×4).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사진 제공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연구센터, 변지은 · 공서린 기증

  • 작품 썸네일

    박이소

    역사의 문역사적인 문 1987, 캔버스에 아크릴릭, 181.4×187 cm.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노재운

    버려진 2009, 웹 베이스 아트, 컬러, 사운드.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남화연

    약동하는 춤 2017, 3채널 영상, 컬러, 사운드, 9분 19초.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김범

    3개의 세계(에셔에 의한, 청계고가도로 1.13.97 5;00-5;20 a.m.) 1997, 단채널 영상, 흑백, 무음, 6분 35초.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유비호

    남과 여 1990, 캔버스에 아크릴릭, 162×130.5 cm(×2).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정재호

    난장이의 공 2018, 한지에 아크릴릭, 400×444 cm.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최정화

    내일의 꽃 2015, 섬유, FRP, 고무, 철분말 가루 혼합, 형광안료, 163.5×130×128, 220×203×188

  • 작품 썸네일

    유비호

    검은 질주 2000, 3채널 영상, 컬러, 사운드, 4분 3초.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함양아

    픽셔너리 2002~2003, 단채널 영상, 컬러, 사운드, 4분 30초.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박화영

    소리 1998, 단채널 영상, 컬러흑백, 사운드, 15분 12초.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구동희

    타가수분 2016, 단채널 영상, 컬러, 사운드, 23분 58초.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작품 썸네일

    금혜원

    푸른영토-부유하는 섬 2007(2019년 인화), 인화지에 디지털 피그먼트 프린트, 70×210cm.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 Press Release

    국립현대미술관(MMCA, 관장 직무대리 박종달)은 소장품 특별전 《백 투 더 퓨처: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성 탐험기》(이하 《백 투 더 퓨처》)를 6월 16일부터 2024년 5월 26일까지 국립현대미술관 서울에서 개최한다.

    국립현대미술관은 소장품 수집 정책과 방향에 따라 매년 시기·장르·주제별로 고르게 작품을 수집해오고 있다. 《백 투 더 퓨처》는 2018년부터 2022년까지 5년간 수집된 소장품들을 집중 연구한 결과, 공성훈, 김범, 박이소 등 1990년대 시대전환기를 예술적 토양으로 삼아 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적 양상을 드러낸 작가들의 작품이 다수 수집되었다는 점에 착안해 기획되었다.

    전시명은 1985년작 헐리우드 영화 「백 투 더 퓨처」(Back to the Future)와 동명이다. 영화 속 주인공 마티가 1985년을 기점으로 타임머신을 타고 30년 전후로 시간여행을 하며 시공간이 충돌하는 이야기를 담은 이 영화가 국내에 개봉된 1987년은 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성 맥락이 형성되기 시작한 때이다. 1980년대 말부터 1990년대는 대내외적으로 급변하는 정치·사회·경제적 상황만큼이나 영화, 음악, 만화 등 대중문화예술이 당시 새로운 세대에게 큰 영향을 끼쳤다. 시대 변환과 맞물려 전개된 전향적 세대 전환은 이 시기의 가장 핵심적인 변화라 할 수 있는데 기존 관습이 묻어나지 않고, 이전 논리로는 해석되지 않는 현상과 상황을 거리낌 없이 타고 넘는 세대의 탄생은 이 시기를 정의하는 주요 기제이다.

    이러한 시대적 상황을 반영하여 한국 현대미술 동시대성의 맥락이 형성된 1990년대를 중심으로 1980년대 후반부터 2010년대까지를 상호 영향 범위로 설정하고, 1980년대 말 1990년대 초 작가적 정체성을 구축한 작가들의 당시 작업과 최근으로 이어진 그들의 작품 활동을 소개한다. 또한 20세기 말에서 21세기 초 아날로그와 디지털이 교차, 혼재하던 시기를 관통하며 성장하고 한국 미술사에 등장하여 현재 현대미술계 주요 작가로 자리매김한 작가들의 작품도 함께 선보인다.

    전시는 4개의 섹션으로 구성된다. ‘시대 변환과 미술 지형 변동’, ‘불일치의 활성화’, ‘이질성과 그 비평적 시공간’, 그리고 ‘미래 간섭 혹은 미래 개입’, 각 섹션별 작품 구성을 통해 1990년대를 관통하여 2000년대로 이어지는 시기 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성이 형성된 맥락과 오늘날 현대미술의 주요 양상을 확인할 수 있다.

    ‘시대 변환과 미술 지형 변동’ 에서는 ‘동시대성’의 관점에서 발현한 미술 행위들을 살펴본다. 1990년대부터 2000년대까지 한국 현대미술은 전 세계적 변화 상황과 이와 연관된 한국의 사회 환경을 그대로 흡수했기 때문에 보편적이면서 특정적이다. 이에, 이번 전시의 시작점에서 최근 5년간 미술관이 수집한 작품들 중 공성훈, 김범, 박이소, 이동기, 이용백, 최정화 등의 작품을 통해 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적 양상의 형성이 의미하는 바를 살펴본다.

    ‘불일치의 활성화’ 에서는 ‘동시대성’이 단순한 시간적 차원의 개념이 아니라 기존의 헤게모니 구조에 대한 문제제기 차원임을 미디어 작업들을 통해 바라본다. 싱글채널 비디오의 본격적인 개화시기를 1990년대 말부터로 보고, 비선형적 이야기 구조, 분절적 화면 전개, 시간적 굴절, 시청각적 감각의 뒤틀림 등의 미디어 작품의 어법들이 본격적으로 드러나기 시작한 시기를 살펴본다. 김세진, 박화영, 유비호, 함양아 등의 초기 미디어 작업을 주로 소개한다.

    ‘이질성과 그 비평적 시공간’ 에서는 1990년대 이전 급격한 산업화와 근대화를 통한 고도성장의 수혜와 폐해가 교차 충돌하고 서로 다른 시간들이 혼재된 혼돈과 새로움의 역동 속에서 성장하며 창작 역량을 구축한 작가들의 작품을 소개한다. 장르와 영역 사이의 관습적 구분에 갇히지 않고, 국내외 변화 흐름을 빠르게 간파하며 환경을 거침없이 받아들였던 구동희, 김두진, 김상돈, 노재운, 금혜원, 노충현, 정재호 등의 작품을 만나본다.

    ‘미래 간섭 혹은 미래 개입’ 에서는 1990년대 형성된 국내 현대미술의 동시대성이 ‘지금 여기’ 미디어 작업을 통해 어떻게 전개되고 확장되었는지를 보여준다. 복합적인 시공간의 관계망을 보여주는 김아영, 남화연, 안정주 등의 2010년대 전후 미디어 작업까지 한국 동시대 미술의 전반적인 흐름을 들여다보고자 한다.

    서울관의 1전시실에서 약 1년간 개최되는 이번 전시는 동시대미술을 선보이는 대표 미술관 서울관에서 국립현대미술관이 최근 수집한 주요 소장품을 통해 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성 형성과 의미를 추적하고 국내외 관람객들에게 폭넓게 선보이는 전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전시제목백 투 더 퓨처: 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성 탐험기

    전시기간2023.06.16(금) - 2024.05.26(일)

    참여작가 공성훈, 박이소, 김범, 최정화, 이동기, 유비호, 김세진, 함양아, 박화영, 노재운, 구동희, 정재호, 금혜원, 남화연, 김두진

    관람시간월,화,목,금,일: 10:00-18:00
    수,토 야간개장: 10:00-21:00

    휴관일1월1일, 설날, 추석

    장르평면, 설치, 입체, 미디어 등

    관람료무료

    장소국립현대미술관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서울 종로구 삼청로 30 (소격동)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1전시실)

    주최국립현대미술관

    연락처02-3701-9500

  • Artists in This Show

국립현대미술관(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미술관 길목 프로젝트: 정세인

    국립현대미술관

    2023.10.31 ~ 2024.10.31

  • 작품 썸네일

    MMCA 과천프로젝트 2023: 연결

    국립현대미술관

    2023.11.15 ~ 2024.10.20

  • 작품 썸네일

    백 투 더 퓨처: 한국 현대미술의 동시대성 탐험기

    국립현대미술관

    2023.06.16 ~ 2024.05.26

  • 작품 썸네일

    한국의 기하학적 추상미술

    국립현대미술관

    2023.11.16 ~ 2024.05.19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마음에 그리는 낙원: 김보현, 오승우

    조선대학교미술관

    2023.12.04 ~ 2024.02.23

  • 작품 썸네일

    신철균: 흑백 산야의 깊은 울림

    장은선갤러리

    2024.02.07 ~ 2024.02.23

  • 작품 썸네일

    제23회 송은미술대상전

    송은

    2023.12.13 ~ 2024.02.24

  • 작품 썸네일

    플로렌스 유키 리: Let it sprout beneath my skin

    아트사이드 갤러리

    2024.01.26 ~ 2024.02.24

  • 작품 썸네일

    두산아트랩 전시 2024

    두산갤러리

    2024.01.17 ~ 2024.02.24

  • 작품 썸네일

    Qwaya 콰야: 어떻게 해야 할까

    이길이구 갤러리

    2024.02.03 ~ 2024.02.24

  • 작품 썸네일

    테크니컬 가든: 이상적 번식지

    대안공간 루프

    2024.01.26 ~ 2024.02.24

  • 작품 썸네일

    박석원: 비유비공 非有非空

    더페이지 갤러리

    2024.01.11 ~ 2024.0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