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동진(Seo Dong-Jin)

1900년 출생 - 1970년 사망

서울에서 활동

추가정보

호 소허(小虛). 대구광역시 출생. 보통학교를 나온 뒤 독학으로 수채화를 공부하였다. 1928년부터 조선미술전람회(鮮展)에 출품하여 제7회 선전에서 《역 부근》으로 입선하고 이어 제8·제10·제11회에도 입선, 작가로서의 자리를 굳혔다.

또 1920년대 중반에서 1930년대 중반까지는 동인작품전을 주관하는 한편, 그림에 뜻을 둔 학도들의 모임인 '영과회(零科會)', '향토회(鄕土會)' 등을 결성 주도하여 수채화의 보급과 지방미술의 발전에 많은 공헌을 하였다.

그러므로 그는 미술작품에서보다 미술 운동을 통한 민족의식의 고취와 후진양성에 진력한 점에서 더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광복 후 한때 국회의원을 지냈다.

ArtworksView All

  • artwork thumbnail

    오후풍경

    30.3x41.6cm, 1931

Shows on Mu:umView All

  • 전시 썸네일

    소장품특별전: 근대를 수놓은 그림

    국립현대미술관

    2018.07.11 ~ 2019.05.12

  • 전시 썸네일

    신여성 도착하다 The Arrival of New Women

    국립현대미술관

    2017.12.21 ~ 2018.04.01

  • 전시 썸네일

    아름다운 만남: 기증작품 특별전

    국립현대미술관

    2011.12.05 ~ 2012.01.29